안녕하세요

그저 아무 걱정없이 친구들과 보드를 타고 싶어서 시작한게 어느덧 새월이 흘러 QMILE 이 태어난지 3년이 지나갔다.

하지만 현실은 험난했으며, 우리들의 을 짓발으려고 한다. 하지만 우리는 꿈을 위해 항상 전진하고있다.
 

2007년 봄 처음으로 QMILE을 디렉트 했었던 곳의 전경이다. Yaletown in Vancouver

07/08 season  코업 스윗 뒷편에 자리잡고있는 수영장에서 즐거운 우리들만에 작은 파티.

08/09 season FRIENDS (AMUSE,PR1ZM AND QMILE)의 THE GAMBLING GAMES
정해논 스킬을 가장 멋지게 성공하였을때 돈을 얻는 이밴트 레일잼을 개최하였다. 심사는 참여하고있는 라이더들의 투표되었다.


저작자 표시 비영리
신고

'안녕하세요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ABOUT US  (0) 2010.01.07
0 0